BOOKLINE

ICON고객센터

TEL
02-883-4939
FAX
02-876-2006

평   일  12:00~19:00
주말/공휴일  휴무

ICON입금계좌

KB국민은행

예금주 : 주) 베리타스에듀
번호 : 811401-04-243525

ICON배송안내

· 오후 4시 이전 입금

당일 택배 발송
(주문량 증가 및 도서 입고 지연시는 제외)

· 오후 4시 이후 구매

익일 택배 발송

*주말,공휴일 발송 제외

수험뉴스 및 공지

수험뉴스 및 공지

올 5급 공채 시험운영시간 단축, 수험생들 반응은?

페이지 정보

작성자 최고관리자 작성일21-03-18 17:23 조회37회 댓글0건

본문

시간 단축운영, ‘찬성’ 64.1%…‘반대’ 15.4%
PSAT 미치는 영향, ‘있다’ 27%…‘없다’ 43%

[법률저널=이상연 기자] 인사혁신처는 지난 6일 시행한 올해 5급 공채 및 외교관후보자, 지역인재 7급 수습직원 선발 1차시험의 운영시간을 총 60분가량 단축, 운영했다.

올해 시험시간 운영 단축은 코로나19 방역대책의 하나로 수험생 간 접촉을 최소화하려는 조치였다. 올해 수험생 교육은 기존 40분에서 30분으로 단축했다. 또한, 중식 및 수험생 교육을 125분에서 100분으로 25분 줄였다. 이어 2교시 종료 후 휴식 및 수험생 교육을 60분에서 35분으로 25분 단축했다.

이에 따라 3교시 시험 종료 시각도 18시에서 17시 10분으로 50분 앞당겨졌다. 시험시간 자체는 기존과 동일했다.

그동안 2교시와 3교시 사이에 쉬는 시간 60분이 지나치게 길다는 의견과 PSAT은 고도의 집중력이 있어야 하는 시험이므로 충분한 휴식이 보장돼야 한다는 의견이 맞섰다.

시험 운영시간 단축을 주장하는 수험생들은 이른 아침부터 오후 늦은 시간까지 온종일 시험이 치러지면서 체력적인 소모가 너무 많아 단축의 필요성을 제기해 왔다.

또한, 법률저널 PSAT도 쉬는 시간을 단축 운영하고 있으므로 충분히 훈련돼 있기 때문에 대기 시간을 단축하더라도 문제가 없다는 주장을 펼쳤다.

시간 단축운영, ‘찬성’ 64.1%…‘반대’ 15.4%
PSAT 미치는 영향, ‘있다’ 27%…‘없다’ 43%

[법률저널=이상연 기자] 인사혁신처는 지난 6일 시행한 올해 5급 공채 및 외교관후보자, 지역인재 7급 수습직원 선발 1차시험의 운영시간을 총 60분가량 단축, 운영했다.

올해 시험시간 운영 단축은 코로나19 방역대책의 하나로 수험생 간 접촉을 최소화하려는 조치였다. 올해 수험생 교육은 기존 40분에서 30분으로 단축했다. 또한, 중식 및 수험생 교육을 125분에서 100분으로 25분 줄였다. 이어 2교시 종료 후 휴식 및 수험생 교육을 60분에서 35분으로 25분 단축했다.

이에 따라 3교시 시험 종료 시각도 18시에서 17시 10분으로 50분 앞당겨졌다. 시험시간 자체는 기존과 동일했다.

그동안 2교시와 3교시 사이에 쉬는 시간 60분이 지나치게 길다는 의견과 PSAT은 고도의 집중력이 있어야 하는 시험이므로 충분한 휴식이 보장돼야 한다는 의견이 맞섰다.

시험 운영시간 단축을 주장하는 수험생들은 이른 아침부터 오후 늦은 시간까지 온종일 시험이 치러지면서 체력적인 소모가 너무 많아 단축의 필요성을 제기해 왔다.

또한, 법률저널 PSAT도 쉬는 시간을 단축 운영하고 있으므로 충분히 훈련돼 있기 때문에 대기 시간을 단축하더라도 문제가 없다는 주장을 펼쳤다.


이에 반해 쉬는 시간 단축을 반대한 수험생들은 PSAT은 충분한 휴식이 보장되지 않으면 실력을 제대로 발휘하기 힘든 시험이라는 것. 뇌를 쉬게 하고, 피로를 풀어줘서 뇌에 과부하가 걸리는 것을 막아 집중력을 높일 수 있다는 것이다.

이 같은 엇갈리는 의견 속에서 인사처는 올해 코로나19 방역 대책의 하나로 쉬는 시간을 단축, 운영했다. 이에 대해 수험생들은 어떻게 평가하고 있는지 법률저널이 이번 시험에 응시한 수험생을 대상으로 설문조사를 했다.

이번 설문조사에 응답한 수험생은 총 2572명이었다. ‘올해 시험시간 단축 운영에 대해 어떻게 생각하느냐’라는 질문에 응답자의 64.1%(1649명)이 ‘찬성’이라고 답해 이번 인사처의 조처에 긍정적으로 평가했다. 이에 반해 부정적인 평가인 ‘반대’는 17.5%(396명)에 그쳤으며 ‘모르겠다’고 답한 응답자는 20.5%(527명)였다.

또한, 이번 쉬는 시간 단축이 ‘PSAT 시험에 영향을 미쳤느냐’는 물음에 응답자의 43%가 ‘없다’고 답했다. 응답자의 약 절반이 PSAT 시험에 영향을 줄 정도는 아니라고 봤다. 반면 ‘있다’고 답한 응답자는 27%에 그쳤으며 ‘모르겠다’는 30%였다.

끝으로 ‘내년 시험에서도 시험시간 단축 운영에 관한 입장’을 묻는 말에 응답자의 61.7%가 ‘찬성’이라고 답했다. 이어 ‘모르겠다’ 24.6%였다. 하지만 ‘반대’는 13.7%에 불과한 것으로 조사됐다.

출처 : 법률저널(http://www.lec.co.k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